태터데스크 관리자

도움말
닫기
적용하기   첫페이지 만들기

태터데스크 메시지

저장하였습니다.






...아무것도 아무말도...

이미 두달은 훌쩍 된 것 같은데
그래도 여전히 그래

제주에 가면 좀 나아질까?





수월봉에서 본 차귀도
Lumix LX3


'S w e e t > _S n a p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아무것도 아무말도  (2) 2009.10.28
빛이 내리는 10월의 저녁  (4) 2008.12.09
Little by Little..  (4) 2008.10.08
그 곳에 다녀오던 날, 그 길.  (2) 2008.09.21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동천 2009.11.17 13:14 신고  address  modify / delete  reply

    흔적 남기고 가요~/